MUSINSA STORE

검색 이미지 검색
1등 :  반팔 -
2등 :  맨투맨 -
3등 :  디스이즈네버댓 ▲ 1
4등 :  반팔티 ▲ 3
5등 :  커버낫 ▼ 2
6등 :  Lmc ▲ 16
7등 :  셔츠 ▼ 2
8등 :  무신사 스탠다드 -
9등 :  반바지 ▲ 6
10등 :  앤더슨벨 -
11등 :  라이풀 ▲ 38
12등 :  바람막이 ▲ 1
13등 :  유니폼브릿지 ▲ 6
14등 :  칼하트 -
15등 :  로맨틱 크라운 ▼ 9
16등 :  나이키 ▲ 4
17등 :  87mm ▲ 1
18등 :  후드티 ▼ 9
19등 :  롱슬리브 ▼ 7
20등 :  아디다스 ▲ 6
21등 :  슬랙스 ▲ 7
22등 :  가디건 ▲ 1
23등 :  조거팬츠 ▲ 4
24등 :  lmc ▲ 35
25등 :  후드집업 ▼ 14
26등 :  타미힐피거 ▲ 5
27등 :  엘엠씨 ▲ 12
28등 :  모자 ▲ 32
29등 :  블레이저 ▼ 13
30등 :  마하그리드 ▼ 1
31등 :  키르시 ▲ 5
32등 :  와이드 슬랙스 ▲ 22
33등 :  비바스튜디오 ▼ 12
34등 :  백팩 ▼ 10
35등 :  챔피온 ▲ 9
36등 :  오버핏 반팔티 ▲ 5
37등 :  반스 ▲ 3
38등 :  트랙팬츠 ▲ 4
39등 :  아노락 ▼ 22
40등 :  청바지 ▼ 8
41등 :  슬리퍼 ▲ 33
42등 :  마크곤잘레스 ▼ 12
43등 :  컨버스 ▼ 6
44등 :  어글리슈즈 ▲ 20
45등 :  트레이닝 바지 ▲ 3
46등 :  휠라 ▲ 20
47등 :  자켓 ▲ 8
48등 :  신발 ▲ 3
49등 :  바지 ▼ 2
50등 :  양말 ▲ 27
51등 :  오아이오아이 ▲ 1
52등 :  에코백 ▼ 27
53등 :  페이탈리즘 ▲ 3
54등 :  가방 ▲ 9
55등 :  스투시 ▲ 2
56등 :  디스이즈네버댓 반팔 ▲ 73
57등 :  네스티킥 ▲ 31
58등 :  메종미네드 ▲ 242
59등 :  오버핏 셔츠 ▲ 8
60등 :  LMC ▲ 68
추천 검색어
추천 브랜드
용도 카테고리
추천 상품 닫기
여기에 이미지를 드롭하세요.
무신사 메뉴
MY LIKE
장바구니
share top bottom
  • 품목
  • 브랜드
  • 셀렉트

1544-7199

1번 : 배송 / 교환 / 환불관련

2번 : 결제 / 회원 관련

오전9시~오후6시 운영 / 토,일,휴일 휴무

- 전화 전 자주 묻는 질문을 확인하세요.

- 1:1문의를 통해서도 상담이 가능합니다.

- 상품 문의는 각 상품 Q&A를 이용하세요.

관심등록 178 좋아요
PFS(플레이페넥)은 Fennec의 2nd 브랜드로써 그래픽플레이를 통한 조금 더 다양한 상품을 선보이며 제품을 만드는 것에 머무르지 않고 주변에서 일어나는 다양한 변화에 관심을 가지고 반응하고자 합니다.

컬러 분류

  • 단독
작은 이미지 큰 이미지 1 페이지 중 1 페이지
1 페이지 중 1 페이지
전체 전체 전체

“왜케 귀여워?”

“왜케 귀여워?”

플레이페넥(PFS)의 버킷백. 복조리를 닮은 귀여운 버킷백을 소개한다. 원통 형태의 모양으로 넉넉한 수납력과 가벼운 무게감이 특징. 거기다 튼튼한 캔버스 소재로 제작해 내구성 또한 훌륭하다. 무엇보다 남녀 구분 없이 ‘심쿵유발’ 해줄 배색이 가장 큰 포인트! 상큼해지고 싶은 날에 더욱 들기 좋은 ‘귀요미’ 버킷백이 바로 여기 있다. / 에디터 : 이화진

귀여움 독식!

귀여움 독식!

플레이페넥(PFS)의 ‘체크 믹스백’. 베이식한 룩에 포인트 아이템으로 손색없을 가방을 소개한다. 은은한 컬러의 체크 원단을 사용하여 사랑스러운 분위기를 연출해준다. 스트랩을 양쪽으로 잡아당기면 복조리 형태가 되는데, 평소 귀여움과는 거리가 먼 에디터도 이 가방을 든다면 귀여움을 장착할 수 있을 것 같다. / 에디터 : 김수정

목도리 하고 나가!

목도리 하고 나가!

플레이페넥(PFS)의 ‘테디 머플러’. 한겨울 외출, 문 밖을 나서기 직전 어머니는 얘가 얼어 죽으려고 작정을 했냐며 머플러를 손수 메어주시곤 했다. 어머니의 사랑은 감히 측정할 수 없기에 감사한 일이지만 그 머플러의 모양과 ‘묶여진’ 결과 대해서는 약소한 아쉬움이 남았던 것도 사실이다. 이제 ‘나’의 스타일에 맞는 머플러를 골라야 하는 시즌, 플레이페넥의 머플러는 어떨까? 이름마저 앙증맞은 ‘테디 머플러’는 곰인형과 많이 닮았다. 넓은 폭과 양털의 따뜻함, 그리고 다양한 컬러까지. 다양한 아우터와 매치하면 스타일 포인트와 보온을 한번에 챙길 수 있다. 다음 외출에는 꼭 머플러를 하고 나가며 어머니의 걱정을 덜어드리도록 하자. / 에디터 : 김도연

스마트폰을 위한 ‘설빔’

스마트폰을 위한 ‘설빔’

플레이페넥(PFS)의 스마트폰 케이스. 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스마트폰 사용시 가장 필요한 액세서리 중 하나가 바로 ‘보호케이스’라고 한다. 자신의 취향을 간접적으로 나타낼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스마트폰을 보호하는 데도 탁월할 역할을 하기 때문이다. 플레이페넥은 이를 모두 충족하기 위해 튼튼하고 게다가 예쁘기까지 한 케이스를 선보였다. 1만원 대로 구매할 수 있다는 점도 충분히 매력적이다. 설날이 되면 설빔, 즉 새 옷을 사 입듯 1년 간 고생한 스미트폰에게도 이번 기회에 새 옷을 선물해 보자. / 에디터 : 한다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