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신사 신학기  캠페인
배너 닫기

MUSINSA STORE

추천 검색어
추천 브랜드
용도 카테고리
추천 상품 닫기
여기에 이미지를 드롭하세요.
무신사 메뉴
MY LIKE
장바구니
share top bottom
  • 품목
  • 브랜드
  • 셀렉트

1544-7199

1번 : 배송 / 교환 / 환불관련

2번 : 결제 / 회원 관련

오전9시~오후6시 운영 / 토,일,휴일 휴무

- 전화 전 자주 묻는 질문을 확인하세요.

- 1:1문의를 통해서도 상담이 가능합니다.

- 상품 문의는 각 상품 Q&A를 이용하세요.

관심등록 2,835 좋아요
LOUPS BLANCS(루블랑)은 합리적 가격의 고감도 남성복 디자이너 브랜드를 표방하며, Rock n’ Roll, Military Look 등 남성미 충만한 고전의 요소들에 최신 Trend를 접목한 Neo Masculine Collection을 선보입니다. 브랜드명 LOUPS BLANCS(루블랑)은 불어로 흰 늑대를 의미하며, 현대의 삶에 감추어진 도시 남성들의 내면의 야성을 세련되게 표현하는 브랜드입니다.

컬러 분류

판매 랭킹
  • 스태프
  • 50679

  • 49218

  • 49096

  • 48341

  • 48335

  • 48025

  • 47802

  • 47498

  • 47496

  • 43999

  • 43896

  • 43574

  • 43554

  • 43163

  • 42944

  • 42851

  • 41475

  • 41474

  • 40232

  • 39986

작은 이미지 큰 이미지 2 페이지 중 1 페이지
2 페이지 중 1 페이지
전체 전체 전체

차분하게, 멋스럽게

차분하게, 멋스럽게

항공점퍼는 과한 오버사이즈와 화려한 디테일인 경우가 많은 게 사실. 오늘은 조금 차분한 루블랑(LOUPS BLANCS)의 항공점퍼를 소개한다. 과하지 않은 깔끔한 실루엣으로 점퍼를 한층 진정시키고 팔과 뒷면에 그래픽 디테일로 다시금 멋스러움을 풍겼다. 편하게 입기 좋은 트레이닝 팬츠, 그리고 후디와 함께 매치하면 데일리룩 완성! / 에디터 : 강진기

친구가 이 글을 봤으면…

친구가 이 글을 봤으면…

루블랑(LOUPS BLANCS)의 트레이닝 웨어. 운동하겠다는 말을 입에 달고 사는 친구가 평소에도 입고 다닐 만한 트레이닝 웨어를 추천해달란다. 어차피 안 할 운동 평소였으면 들은 체도 안 했지만, 자칭 타칭 ‘까다로운 핑크 덕후’인 친구와 딱 어울리는 아이템을 찾아 보냈더니 이렇게 답변이 왔다. “일단 컬러는 말할 것도 없고 실크처럼 부드러운 소재도 합격! 배색 자수 패치와 테이핑 굿! 시원할 것 같은데 그래서 이거 얼마임?” 그래. 사서 입고 제발 운동 좀 해라. 친구야. / 에디터 : 김다미

만능열쇠

만능열쇠

루블랑(Loups Blancs)의 ‘엠브로이더리 로고 크루넥 셔츠’. 다양한 아우터를 입는 계절인 만큼 그 안에 무엇을 입는지도 중요해졌다. 물론 ‘A코트는 B셔츠를 이너웨어로 한다’는 법은 없으니 자신의 개성에 맞게 이너를 고르면 되겠다. 물론 많은 이들이 어떤 아우터와도 잘 어울릴 수 있는 상성을 고려할 것이다. 그렇기에 루블랑의 크루넥 셔츠는 더욱 돋보인다. 컬러는 블랙과 화이트로 심플하다. 가슴에는 루블랑의 레터링이 컬러풀하게 자수처리 되었다. 안감의 기모는 요즘 같은 날씨에 딱 이다. 크루넥 그 자체로 입어도, 혹은 다양한 레이어드를 통해 입어도 잘 어울린다. 어떤 조합에서도 스타일을 살려줄 만능열쇠 같은 옷이라면 이 아이템을 두고 하는 소리다. / 에디터 : 김도연

한 끗 차이

한 끗 차이

루블랑(Loups Blancs)의 티셔츠와 하프 집업 후디. 간단하게 하나만 걸쳐도 ‘센스 있네!’라는 말을 듣고 싶지 않나? 루블랑이 알려주는 비결은 바로 디테일인데, 옷에 있는 지퍼를 보면 이해가 쉽다. 단조로운 색에서 생길 수 있는 시선의 허전함을 사이드 지퍼 디테일로 없앴다. 링 슬라이드 손잡이로 지퍼에 포인트까지 더했다. 등에 있는 프린팅은 뒷모습까지 신경 쓰는 사람으로 만들어 준다. 힘들게 이것저것 껴입는 것은 그만. 당신만의 디테일이 갖춰진 하나의 옷으로 남과의 ‘한 끗 차이’를 만들어 보는 것은 어떤가? / 에디터 : 강기웅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