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USINSA STORE

검색 이미지 검색
1등 :  맨투맨 -
2등 :  후드티 -
3등 :  후리스 -
4등 :  후드집업 ▲ 2
5등 :  숏패딩 ▼ 1
6등 :  커버낫 ▲ 2
7등 :  무신사 스탠다드 -
8등 :  니트 ▼ 3
9등 :  디스이즈네버댓 ▲ 2
10등 :  반스 ▲ 68
11등 :  플리스 ▼ 1
12등 :  쿠어 -
13등 :  롱패딩 ▲ 1
14등 :  마크곤잘레스 ▲ 31
15등 :  나이키 ▲ 5
16등 :  칼하트 ▲ 11
17등 :  로맨틱 크라운 ▲ 8
18등 :  아디다스 ▲ 11
19등 :  블레이저 ▼ 3
20등 :  가디건 ▲ 2
21등 :  키르시 ▲ 17
22등 :  코트 ▼ 5
23등 :  조거팬츠 ▲ 5
24등 :  노스페이스 ▲ 2
25등 :  바람막이 ▼ 16
26등 :  트레이닝 바지 ▼ 3
27등 :  패딩 ▲ 16
28등 :  마하그리드 ▲ 19
29등 :  슬랙스 ▲ 17
30등 :  라퍼지스토어 ▲ 26
31등 :  디스커버리 ▲ 29
32등 :  양털 ▲ 2
33등 :  무스탕 ▲ 8
34등 :  아노락 ▲ 5
35등 :  후드 ▼ 3
36등 :  앤더슨벨 ▼ 15
37등 :  인사일런스 ▼ 6
38등 :  비바스튜디오 ▲ 19
39등 :  챔피온 ▲ 11
40등 :  양말 ▲ 12
41등 :  백팩 ▼ 23
42등 :  컨버스 ▲ 11
43등 :  스파오 ▼ 6
44등 :  피스워커 ▲ 14
45등 :  자켓 ▲ 9
46등 :  87mm ▼ 2
47등 :  경량패딩 ▲ 2
48등 :  청바지 ▼ 15
49등 :  내셔널지오그래픽 ▲ 19
50등 :  목폴라 ▲ 23
51등 :  양털후리스 ▲ 11
52등 :  휠라 ▲ 74
53등 :  셔츠 ▼ 13
54등 :  네셔널지오그래픽 ▲ 59
55등 :  스컬프터 ▼ 19
56등 :  비니 ▲ 20
57등 :  파르티멘토 ▲ 7
58등 :  Lmc ▲ 9
59등 :  모드나인 ▼ 29
60등 :  신발 ▲ 10
추천 검색어
추천 브랜드
용도 카테고리
추천 상품 닫기
여기에 이미지를 드롭하세요.
무신사 메뉴
MY LIKE
장바구니
share top bottom
  • 품목
  • 브랜드
  • 셀렉트

1544-7199

1번 : 배송 / 교환 / 환불관련

2번 : 결제 / 회원 관련

오전9시~오후6시 운영 / 토,일,휴일 휴무

- 전화 전 자주 묻는 질문을 확인하세요.

- 1:1문의를 통해서도 상담이 가능합니다.

- 상품 문의는 각 상품 Q&A를 이용하세요.

관심등록 830 좋아요
GUNGHO(궁호)는 클래식 아메리칸 디자인과 미국 특유의 거칠고 투박한 느낌을 다루고 있습니다. 퍼티그팬츠, 카펜터팬츠, 베이커팬츠, 밀리터리 치노팬츠 등 다양한 워크 팬츠들로 입지를 굳히고 있으며, 합리적인 가격과 미국 생산을 고집하면서 아메리칸 캐주얼 마니아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컬러 분류

판매 랭킹
  • 스태프
  • 12461

  • 6570

  • 6408

  • 6375

  • 6342

  • 6341

  • 6326

  • 6325

  • 6150

  • 6148

작은 이미지 큰 이미지 1 페이지 중 1 페이지
1 페이지 중 1 페이지
전체 전체 전체

단단한 바지

단단한 바지

궁호(Gungho)의 4포켓 퍼티그 쇼트 팬츠. '반바지는 단단해야 한다'는 에디터가 반바지를 고르며 지켜왔던 철칙이다. 유난히 세탁할 일이 많은 여름, 세탁기에서 꺼낸 뒤틀린 반바지를 보고 한숨을 쉬었던 과거의 기억 때문. 하지만 이 녀석은 내게 배신감을 안겨주었던 팬츠들과는 거리가 멀다. ‘모니터를 통해 제품의 촉감을 느낄 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라고 생각했을 정도로 단단하고 또 튼튼하니까. 디자인은 또 어떤가? 심심한 하프 팬츠에 퍼티그 팬츠 특유의 스티치가 더해져 유니크하고 세련된 느낌을 자아낸다. 이만하면 올해 여름을 함께할 반바지로 완벽하지 않을까? / 에디터 : 조항송

투박해서 매력

투박해서 매력

궁호(Gungho)가 만든 퍼티그 팬츠(Fatigue Pants). 워크 웨어를 좋아하는 이들은 한 번쯤 들어봤을 이름 궁호가 6포켓 퍼티그 팬츠를 새롭게 내놓았다. 베이지 컬러 코튼 소재로 만든 여유로운 핏, 여기에 큼지막한 베로우즈 포켓과 플랩이 달린 포켓을 달아 빈티지한 ‘일꾼의 바지’를 완성했다. 지금 당장은 물론, 앞으로 다가올 새봄에까지 충분히 기능할 팬츠. 바지 끝은 투박하다 싶을 만큼 조금 과하게 말아 올려 입는 쪽을 추천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