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신사 스탠다드 감사제
배너 닫기

MUSINSA STORE

추천 검색어
추천 브랜드
용도 카테고리
추천 상품 닫기
여기에 이미지를 드롭하세요.
무신사 메뉴
MY LIKE
장바구니
share top bottom
  • 품목
  • 브랜드
  • 셀렉트

1544-7199

1번 : 배송 / 교환 / 환불관련

2번 : 결제 / 회원 관련

오전9시~오후6시 운영 / 토,일,휴일 휴무

- 전화 전 자주 묻는 질문을 확인하세요.

- 1:1문의를 통해서도 상담이 가능합니다.

- 상품 문의는 각 상품 Q&A를 이용하세요.

관심등록 4,368 좋아요
BURNING(버닝)은 클래식과 위트가 공존하는 모던 미니멀리즘의 버닝은 클래식을 기본 개념으로 하여, 라인의 아름다움과 심플함을 표현할 수 있는 패션을 젊고 창의적으로 표현하는 브랜드입니다.

컬러 분류

판매 랭킹
  • 단독
  • 스태프
  • 26161

  • 22964

  • 22843

  • 22528

  • 22355

  • 18151

  • 18092

  • 18091

  • 18081

  • 16054

  • 15333

  • 15157

  • 14977

  • 14905

  • 14753

  • 14618

  • 11711

  • 11595

  • 11536

  • 11455

작은 이미지 큰 이미지 1 페이지 중 1 페이지
1 페이지 중 1 페이지
전체 전체 전체

매일 입어도 좋은 티셔츠

매일 입어도 좋은 티셔츠

봄에 어울리는 화사한 컬러와 아트웍으로 포인트를 준 버닝(BURNING)의 반소매 티셔츠. 너무 부하지도 않고 그렇다고 너무 타이트하지도 않은 적당한 오버핏으로 입었을 때 만족스러운 핏을 연출해준다. 깔끔한 디자인으로 다양한 하의와 매치가 가능해 데일리 아이템으로 활용하기에도 제격! 올봄과 여름에 심플하면서도 포인트를 주기 딱 아이템이다. / 에디터 : 이여름

탐나는 티셔츠

탐나는 티셔츠

버닝(BURNING)의 반소매 티셔츠. 과하지 않은 레터링과 내추럴한 오버핏 실루엣으로 누구나 잘 어울리는 디자인이다. 적당한 두께감을 갖춰 아우터 안에 이너로 받쳐 입는 것은 물론 단독으로 입기에도 좋아 여러모로 활용도가 높은 아이템이다. 따사로워진 봄 햇살에 간편하게 입을 수 있는 버닝의 티셔츠! 컬러는 옐로와 화이트 두 가지./ 에디터 : 이여름

올봄은 블레이저야

올봄은 블레이저야

버닝(BURNING)의 오버사이즈 블레이저 재킷. 레트로 열풍으로 아노락, 트랙 재킷 등에 밀렸던 봄의 필수템 블레이저가 돌아왔다. 그렇다고 트렌드가 바뀐 것은 아니니, 오버사이즈에 ‘아버지 정장’ 같은 큰 체크 패턴을 입었다. 셋업으로 입어도, 데님 팬츠에 백팩을 매고 볼캡을 써도 찰떡처럼 잘 어울린다. 깨알 같은 디테일도 좋다. 버튼에 적힌 오렌지 컬러의 로고라든지, 곳곳에 숨기듯 넣어둔 디테일이 적잖은 재미를 준다. 어쨌든 저지 소재, 윈드 브레이커 소재는 지겹도록 입었으니 이제는 블레이저 재킷에 다시 눈을 돌리련다. / 에디터 : 홍정은

달콤함, 성공적

달콤함, 성공적

달콤한 것은 언제나 옳다. 달달한 맛은 실패할 확률이 제로에 가깝다. 버닝(BURNING)의 후디가 딱 그런 옷이다. 도톰한 두께의 원단은 내추럴한 오버핏을 만들어주고 특수 가공을 거친 덕에 세탁을 해도 거의 줄어들지 않는다. 전면 그래픽으로는 달콤한 케이크를 먹고 있는 소년의 모습이 나를 반겨주기까지 하니 이걸 두고 버닝, 달콤함, 성공적. / 에디터 : 강경주

더보기

홍진영

홍진영 착용

배우 백진희

배우 백진희 착용

워너원 김재환

워너원 김재환 착용

워너원 이대휘

워너원 이대휘 착용

양세형

양세형 착용

유재석

유재석 착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