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신사 샌들 캠페인
배너 닫기

MUSINSA STORE

검색 이미지 검색
1등 :  반팔 -
2등 :  무신사 스탠다드 ▲ 1
3등 :  컨버스 ▲ 17
4등 :  커버낫 ▲ 2
5등 :  디스이즈네버댓 ▼ 3
6등 :  반바지 ▼ 2
7등 :  87mm ▲ 3
8등 :  반팔티 ▲ 6
9등 :  로맨틱 크라운 ▼ 2
10등 :  셔츠 ▼ 5
11등 :  비바스튜디오 ▲ 8
12등 :  칼하트 ▼ 4
13등 :  Lmc -
14등 :  나이키 ▼ 3
15등 :  오버핏 반팔티 ▲ 27
16등 :  마하그리드 ▲ 31
17등 :  반스 ▲ 6
18등 :  마크곤잘레스 ▼ 9
19등 :  lmc ▲ 3
20등 :  에코백 ▲ 30
21등 :  조거팬츠 ▼ 6
22등 :  샌들 ▲ 24
23등 :  카라티 ▲ 3
24등 :  슬랙스 ▼ 7
25등 :  아디다스 ▼ 9
26등 :  키르시 ▲ 8
27등 :  모자 ▲ 18
28등 :  린넨 셔츠 ▲ 16
29등 :  유니폼브릿지 ▲ 9
30등 :  앤더슨벨 ▼ 18
31등 :  엘엠씨 ▲ 35
32등 :  피스워커 ▲ 1
33등 :  양말 ▲ 8
34등 :  휠라 ▼ 3
35등 :  티셔츠 ▼ 3
36등 :  슬리퍼 ▼ 1
37등 :  라퍼지스토어 ▲ 68
38등 :  로맨틱파이어리츠 ▲ 26
39등 :  크리틱 ▲ 26
40등 :  가방 ▲ 13
41등 :  와이드 슬랙스 ▼ 14
42등 :  백팩 ▼ 17
43등 :  버켄스탁 ▲ 53
44등 :  무신사스탠다드 ▲ 69
45등 :  스투시 ▲ 16
46등 :  드로우핏 ▼ 10
47등 :  청바지 ▼ 23
48등 :  타미힐피거 ▼ 27
49등 :  크롭티 ▼ 31
50등 :  닥터마틴 ▲ 18
51등 :  스컬프터 ▼ 21
52등 :  -
53등 :  무신사 스탠다드 반팔 ▲ 227
54등 :  바지 ▲ 16
55등 :  바람막이 ▼ 16
56등 :  벨트 ▲ 4
57등 :  와이드팬츠 ▲ 5
58등 :  널디 ▲ 44
59등 :  목걸이 ▼ 22
60등 :  모드나인 ▼ 31
추천 검색어
추천 브랜드
용도 카테고리
추천 상품 닫기
여기에 이미지를 드롭하세요.
무신사 메뉴
MY LIKE
장바구니
share top bottom
  • 품목
  • 브랜드
  • 셀렉트

1544-7199

1번 : 배송 / 교환 / 환불관련

2번 : 결제 / 회원 관련

오전9시~오후6시 운영 / 토,일,휴일 휴무

- 전화 전 자주 묻는 질문을 확인하세요.

- 1:1문의를 통해서도 상담이 가능합니다.

- 상품 문의는 각 상품 Q&A를 이용하세요.

관심등록 503 좋아요
BADINBAD(배드인배드)는 2017년 서울에서 런칭된 브랜드입니다. 일상의 모든 곳에서 나쁘기 때문에, 그래서 더욱 매혹적인 것들을 포착하여 담아낸 디자인을 앞세워 기성과 다른 창의적이고 유니크한 디테일로 컬렉션을 전개 합니다. 유행만 따르기보다는 브랜드 고유의 아이덴티티를 잃지 않은 채, 시간이 흐르는 만큼 그 가치가 더 해지기를 바라며 배드인배드만의 영역을 공고히 구축해나가고자 합니다.

컬러 분류

판매 랭킹
  • 단독
작은 이미지 큰 이미지 2 페이지 중 1 페이지
2 페이지 중 1 페이지
전체 전체 전체

하나의 아우터 두 가지 선택

하나의 아우터 두 가지 선택

배드인배드(BADINBAD)의 아노락 재킷. 화려한 컬러 배색을 사용해 캐주얼한 무드를 나타낸다. 양쪽을 다른 디자인으로 만들어 하나의 재킷이지만 여러 가지 스타일을 연출하기 좋다. 리버서블 형태의 제품을 선택하는 이유도 활용도가 높다는 장점을 가지고 있기 때문. 컬러는 블루, 블랙 두 가지로 준비되어 있다. / 에디터 : 김수정

정말 ‘배드’하네!

정말 ‘배드’하네!

배드인배드(Badinbad)의 ‘아이엠 배드 후드 티셔츠’. 영어단어 배드(Bad)의 원래 뜻은 ‘나쁜, 옳지 못한’이다. 하지만 언어는 살아있고 사람들의 입을 통해 그 의미가 변한다. 근래에 들어 배드의 뜻은 ‘죽이는, 멋진’이라는 또 다른 뜻을 갖게 되었다. 어떤 외국인이 당신의 옷이나 신발을 보고 ‘Wow, So Bad!’라고 한다면 결코 나쁜 뜻이 아님을 알기 바란다. 배드인배드의 후드 티셔츠도 이러한 의미로 해석하면 될 것이다. 탄탄한 소재와 더불어 소매의 프린트, 그리고 가슴과 등의 브랜드 로고는 찰떡같이 잘 어울린다. 핏 역시 후드 티셔츠로서 갖춰야 할 여유로움을 갖췄다. 정말 ‘배드’한 아이템이 아닐 수 없다. / 에디터 : 김도연

나빠서 더 좋아

나빠서 더 좋아

배드인배드(Badinbad)의 워싱 재킷. 지난 해 배드인배드의 라벨을 처음 보고서 무릎을 탁 쳤던 기억이 아직도 생생하다. 견출지를 모티브로 이용한 아이디어를 ‘신박하게’ 더한 옷들이 참 좋았다. 그리고 새로운 시즌의 포문을 열었는데, 이번에는 더 나빠졌다. 찢고 갈겨써서 보는 눈길에 더 큰 충격파를 주는 모티브가 된 것이다. 하지만 날 버리고 떠난 그녀가 그랬듯, 더 나빠지니까 더 묘하게 끌린다. 일을 어쩐다?! / 에디터 : 류한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