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MUSINSA STORE

추천 검색어
추천 브랜드
추천 카테고리
용도 카테고리
추천 상품 닫기
무신사 메뉴
share top
  • 품목
  • 스타일
  • 브랜드
  • 셀렉트
      • BEST
      • A
      • B
      • C
      • D
      • E
      • F
      • G
      • H
      • I
      • J
      • K
      • L
      • M
      • N
      • O
      • P
      • Q
      • R
      • S
      • T
      • U
      • V
      • W
      • X
      • Y
      • Z
      • etc.
  • 신상품
  • 랭킹
  • 스페셜
  • 세일
신상품

1/15

<>
판매랭킹

1/7

<>
스페셜숍

1/

<>
타임세일

1/

<>

1544-7199

1번 : 배송 / 교환 / 환불관련

2번 : 결제 / 회원관련

오전9시~오후6시 운영 / 토,일,휴일 휴무

- 전화 전 자주 묻는 질문을 확인하세요.

- 1:1문의를 통해서도 상담이 가능합니다.

- 상품 문의는 각 상품 Q&A를 이용하세요.

ONEPIECE

연관 브랜드 검색

관심 브랜드
전체 브랜드brand 상품수가나다

컬러 분류

  •  
  •  
  •  
  •  
  •  
  •  
  •  
  •  
  •  
  •  
  •  
  •  
  •  
  •  
  •  
  •  
  •  
  •  
  •  
  •  
  •  
  •  
RANKING 스토어 랭킹
TIME SALE 타임세일
선택된 옵션 중분류 : 드레스 X
작은 이미지 큰 이미지 6 페이지 중 1 페이지
6 페이지 중 1 페이지
SHOPPING TOPIC 쇼핑 기획
  • 스컬프터 쇼케이스 특별 기획전
    스컬프터 쇼케이스 특별 기획전
    05.19 ~ 06.02

    SCULPTOR SHOWCASE COLLECTION 특별 기획전 입니다.

  • 커버낫 디스이즈네버댓 우먼즈 컬렉션
    커버낫 디스이즈네버댓 우먼즈 컬렉션
    05.19 ~ 06.02

    커버낫과 디스이즈네버댓의 우먼즈 상품을 특별한 가격에 만나볼 수 있는 특별 기획전 입니다.

  • 클라비스 17 SU 컬렉션
    클라비스 17 SU 컬렉션
    05.23 ~ 06.06

    우신사에서 가장 먼저 만나보는 클라비스의 세컨드 라인 Atelier의 17 SUMMER 기획전입니다.

  • 아데메르 17 S/S 컬렉션
    아데메르 17 S/S 컬렉션
    05.17 ~ 05.31

    브랜드 아데메르의 17 S/S 컬렉션 입니다. 아데메르의 신상품을 한 눈에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 매치글로브 17 썸머 컬렉션
    매치글로브 17 썸머 컬렉션
    05.15 ~ 05.31

    우신사에서 가장 먼저 만나보는 매치글로브의 17 썸머 신상품 기획전입니다.

CURATING 큐레이팅전체보기

오! 소녀

몬츠(MONTS)의 플라워 패턴 리본 타이 드레스. 산과 들이 펼쳐진 마을, 아름다운 꽃과 다양한 과일들이 햇볕을 듬뿍 받으며 자라는 동네. 그 곳에서 자란 주근깨 가득한 말괄량이 소녀가 입을 것 같은 드레스. 에디터가 몬츠의 원피스를 처음 보고 받은 인상이다. 햇볕이 쨍쨍한 여름날 라피아 햇과 바스켓 백을 함께 매치한다면 더없이 잘 어울릴 원피스로 소녀가 되고 싶은 날 입기를 추천한다. 네크라인에 포인트를 둔 리본 타이, 소매 끝의 러플로 인해 본인도 모르게 귀엽고 사랑스러운 행동이 뿜어져 나올 수 있으니 과해지지 않도록 조심하길. / 에디터 : 오별님

사르르 녹는다

멜트(Melt)의 슬립 드레스. 벌써부터 란제리룩을 시도하라는 에디터의 짐승 같은 속셈(?)으로부터 비롯된 추천이 결단코 아님을 먼저 밝힌다. 멜트는 시즌의 특별한 구분 없이, 사르르 녹듯 편안한 휴식을 제안하는 브랜드. 그래서 몸을 타고 흐르듯 편안한 착용감을 보장하는 슬립 드레스를 내놓은 것이다. 색다른 개념 아닌가? 밸런타인데이를 후배 에디터들이 쥐어준 동정심 어린 초콜릿과 함께 보낸 에디터에게는 그저 누구든 이 드레스를 입고 옆에서 쉬어주기만 해도 좋겠다. / 에디터 : 류한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