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MUSINSA STORE

추천 검색어
추천 브랜드
추천 카테고리
용도 카테고리
추천 상품 닫기
무신사 메뉴
share top
  • 품목
  • 스타일
  • 브랜드
  • 셀렉트
      • BEST
      • A
      • B
      • C
      • D
      • E
      • F
      • G
      • H
      • I
      • J
      • K
      • L
      • M
      • N
      • O
      • P
      • Q
      • R
      • S
      • T
      • U
      • V
      • W
      • X
      • Y
      • Z
      • etc.
  • 신상품
  • 랭킹
  • 스페셜
  • 세일
신상품

1/15

<>
판매랭킹

1/7

<>
스페셜숍

1/

<>
타임세일

1/

<>

1544-7199

1번 : 배송 / 교환 / 환불관련

2번 : 결제 / 회원관련

오전9시~오후6시 운영 / 토,일,휴일 휴무

- 전화 전 자주 묻는 질문을 확인하세요.

- 1:1문의를 통해서도 상담이 가능합니다.

- 상품 문의는 각 상품 Q&A를 이용하세요.

연관 브랜드 검색

관심 브랜드
전체 브랜드brand 상품수가나다

컬러 분류

  •  
  •  
  •  
  •  
  •  
  •  
  •  
  •  
  •  
  •  
  •  
  •  
  •  
  •  
  •  
  •  
  •  
  •  
  •  
  •  
  •  
  •  
TIME SALE 타임세일
선택된 옵션 중분류 : 케이스/슬리브 X
작은 이미지 큰 이미지 58 페이지 중 1 페이지
58 페이지 중 1 페이지
SHOPPING TOPIC 쇼핑 기획
  • 로라로라 17 SU 컬렉션
    로라로라 17 SU 컬렉션
    05.22 ~ 06.05

    재미있는 라이프 스타일을 꿈꾸는 브랜드 로라로라의 입점을 기념하여 전상품 단독 10% 혜택으로 만나보세요.

  • 키르시 17 S/S 컬렉션
    키르시 17 S/S 컬렉션
    05.10 ~ 05.31

    키르시의 17 S/S 상품을 우신사 스토어를 통해 할인된 가격에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 비피비 17 S/S 컬렉션
    비피비 17 S/S 컬렉션
    05.22 ~ 05.29

    디자이너 하보배, 하보미가 만들어가는 브랜드 비피비의 17 S/S 컬렉션 입니다. 단독 10% 할인 혜택으로 만나볼 수 있습니다.

CURATING 큐레이팅전체보기

오드 퓨처식 휴대전화 케이스

비욘드 클로젯(Beyond Closet)의 스모커 도그 아이폰 케이스. 비욘드 클로젯과 오드 퓨처의 컬래버레이션은 무신사 쇼케이스가 발행된 지 꽤 오랜 시간이 지났음에도 여전히 사랑 받고 있다. 이번 컬렉션에서는 옷부터 액세서리까지 다양한 아이템을 대거 선보였다. 그중에서도 가장 추천하고 싶은 아이템은 바로 휴대전화 케이스다. 지금 소장한 심플한 케이스는 당장 쓰레기통에 던져버리시라! 담배를 피우며 핑크색 연기를 내뿜는 스모커 도그 케이스는 위트 넘치는 디자인으로 어디서든 뽐내기 좋다. / 에디터 : 김현주

스마트폰을 위한 ‘설빔’

플레이페넥(PFS)의 스마트폰 케이스. 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스마트폰 사용시 가장 필요한 액세서리 중 하나가 바로 ‘보호케이스’라고 한다. 자신의 취향을 간접적으로 나타낼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스마트폰을 보호하는 데도 탁월할 역할을 하기 때문이다. 플레이페넥은 이를 모두 충족하기 위해 튼튼하고 게다가 예쁘기까지 한 케이스를 선보였다. 1만원 대로 구매할 수 있다는 점도 충분히 매력적이다. 설날이 되면 설빔, 즉 새 옷을 사 입듯 1년 간 고생한 스미트폰에게도 이번 기회에 새 옷을 선물해 보자. / 에디터 : 한다운

체리체리

키르시(Kirsh)의 아이폰 케이스. 아이폰6와 6S에 쓸 수 있는 규격이며 폴리카보네이트로 만들어 충분한 충격 분산력과 내구성을 가진다. 그리고, 보이는 것 그대로 발랄하다. 키르시 감성을 좋아할 수 있다면 이 케이스 역시 매력적일 것이다. / 에디터 : 장윤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