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MUSINSA STORE

추천 검색어
추천 브랜드
추천 카테고리
용도 카테고리
추천 상품 닫기
무신사 메뉴
  • 품목
  • 스타일
  • 브랜드
  • 셀렉트
      • BEST
      • A
      • B
      • C
      • D
      • E
      • F
      • G
      • H
      • I
      • J
      • K
      • L
      • M
      • N
      • O
      • P
      • Q
      • R
      • S
      • T
      • U
      • V
      • W
      • X
      • Y
      • Z
      • etc.
  • 신상품
  • 랭킹
  • 스페셜
  • 세일
신상품

1/15

<>
판매랭킹

1/7

<>
스페셜숍

1/

<>
타임세일

1/

<>

1544-7199

1번 : 배송 / 교환 / 환불관련

2번 : 결제 / 회원관련

오전9시~오후6시 운영 / 토,일,휴일 휴무

- 전화 전 자주 묻는 질문을 확인하세요.

- 1:1문의를 통해서도 상담이 가능합니다.

- 상품 문의는 각 상품 Q&A를 이용하세요.

ACCESSORY

연관 브랜드 검색

관심 브랜드
전체 브랜드brand 상품수가나다

컬러 분류

  •  
  •  
  •  
  •  
  •  
  •  
  •  
  •  
  •  
  •  
  •  
  •  
  •  
  •  
  •  
  •  
  •  
  •  
  •  
  •  
  •  
  •  
TIME SALE 타임세일
선택된 옵션 중분류 : 귀걸이 X
작은 이미지 큰 이미지 단독 상품 세일 상품 품절 포함 10 페이지 중 1 페이지
10 페이지 중 1 페이지
SHOPPING TOPIC 쇼핑 기획
  • 베리송크 비너스 컬렉션
    베리송크 비너스 컬렉션
    04.19 ~ 05.31

    브랜드 베리송크의 비너스 컬렉션입니다. 베리송크의 비너스컬렉션과 스테디셀러 아이템을 한 눈에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 라구나비치진 특별 기획전
    라구나비치진 특별 기획전
    04.14 ~ 04.30

    브랜드 라구나비치진의 주얼리 특별 기획전 입니다. 무신사에서 라구나비치진의 주얼리 상품을 단독 할인된 가격에 만나 볼 수 있습니다.

  • 봄 아이템 제안
    봄 아이템 제안
    04.19 ~ 05.17

    다양한 봄 아이템을 제안 드리는 기획전 입니다. (일부 상품의 경우, 쿠폰 적용 가능 여부가 기존과 상이하거나 할인율이 낮아질 수 있습니다.)

CURATING 큐레이팅전체보기

예뻐질 수 있다면

라인하트(Reinheart)의 버블 이어링. 언젠가부터 점점 귀찮아져서 멀리하던 이어링이었는데, 이 이어링을 보니 다시 이어링을 하고 다녀야겠단 생각이 들었다. 비눗방울의 형태를 미니멀하게 표현한 이어링이다. 원 아래에 진주를 박아 입체감을 더했으며, 너무 크지도 작지도 않은 적당한 크기로 포인트 주기 좋은 아이템이다. ‘귀걸이를 하면 1.5배 예뻐 보인다’는 속설이 있다. ‘예쁘다’라는 추상적인 의미를 ‘1.5배’라는 정확한 수치로 측정할 수 있을지 모르겠지만, 조금이라도 예뻐질 수 있다면 구매를 망설이지 않겠다. / 에디터 : 조세희

예뻐 보여

090팩토리(090 Factory)의 이어링. “귀를 뚫으면 1.5배 예뻐 보인다”라는 말이 있다. 그래서 한때는 또래 친구들 사이에서 귀를 뚫는 것이 유행처럼 번져 나가기도 했다. 막상 귀걸이를 귓불에 걸쳐도 생각했던 것만큼 예뻐지진 않았으나, 그래도 액세서리로 포인트를 준다는 행위 자체는 용기를 담보로 해야 하는 미에 대한 엄청난 도전이자 투자였다. 그때는 그랬다. 시간이 흘러 귀를 뚫었다는 것조차 잊고 살아가던 요즘, 090팩토리의 우아한 귀걸이와 마주하니 다시 한 번 아름다워지고 싶은 욕구가 샘솟는다. 핸드메이드 상품이다 보니 세밀한 디테일이 잘 살아 있으며, 은은한 광을 뿜어내는 실버 소재 덕분에 착용과 동시에 여자의 기품을 살려줄 듯하다. 이 귀걸이와 함께 또 한 번 예뻐져볼까? / 에디터 : 한다운

익숙해서 특별한

더샐리스로우(The Sallys Law)가 만든 핀 초커와 이어링. 무얼 입어도 별반 다를 것이 없다고 느낄 때, 해결책은 액세서리에 있다. 답은 간단하다. 새로운 모자를 써보거나, 색다른 가방을 매치하거나, 그마저도 아니라면 독특한 디자인의 주얼리를 골라보거나. 더샐리스로우는 우리 눈에 익숙한 핀과 열쇠고리를 이용하여 목걸이와 귀고리를 만들었다. 너무 익숙한 아이템의 변신은 이처럼 독특한 룩이 되게 마련. 데일리 스타일링에 유니크한 포인트가 될 것이다. 시도해보자! / 에디터 : 류한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