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신사스토어 샌들 프리오더
배너 닫기

MUSINSA STORE

추천 검색어
추천 브랜드
추천 카테고리
용도 카테고리
추천 상품 닫기
무신사 메뉴
share top
  • 품목
  • 스타일
  • 브랜드
  • 셀렉트
      • BEST
      • A
      • B
      • C
      • D
      • E
      • F
      • G
      • H
      • I
      • J
      • K
      • L
      • M
      • N
      • O
      • P
      • Q
      • R
      • S
      • T
      • U
      • V
      • W
      • X
      • Y
      • Z
      • etc.
  • 신상품
  • 랭킹
  • 스페셜
  • 세일
신상품

1/15

<>
판매랭킹

1/7

<>
스페셜숍

1/

<>
타임세일

1/

<>

1544-7199

1번 : 배송 / 교환 / 환불관련

2번 : 결제 / 회원관련

오전9시~오후6시 운영 / 토,일,휴일 휴무

- 전화 전 자주 묻는 질문을 확인하세요.

- 1:1문의를 통해서도 상담이 가능합니다.

- 상품 문의는 각 상품 Q&A를 이용하세요.

HEADWEAR

연관 브랜드 검색

관심 브랜드
전체 브랜드brand 상품수가나다

컬러 분류

  •  
  •  
  •  
  •  
  •  
  •  
  •  
  •  
  •  
  •  
  •  
  •  
  •  
  •  
  •  
  •  
  •  
  •  
  •  
  •  
  •  
  •  
TIME SALE 타임세일
선택된 옵션 중분류 : 기타모자 X
작은 이미지 큰 이미지 단독 상품 세일 상품 품절 포함 2 페이지 중 1 페이지
2 페이지 중 1 페이지
SHOPPING TOPIC 쇼핑 기획
  • 어썸니즈 17 S/S 컬렉션
    어썸니즈 17 S/S 컬렉션
    04.21 ~ 05.31

    브랜드 어썸니즈의 17 S/S 컬렉션 입니다. 어썸니즈의 신상품을 5% 쿠폰과 함께 한 눈에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CURATING 큐레이팅전체보기

말론 브란도

러프 앤 러기드(ROUGH AND RUGGED)의 모자. 1953년작 영화 ‘위험한 질주(The Wild One)’ 에서 말론 브란도가 딱 이런 모습으로 나왔다. 바이크 라이더, 혹은 불량배를 연기하며 레더 라이더스 재킷과 티셔츠, 데님과 함께 이런 모자를 썼다. 영화 속 남자라면 신사만 등장하는 것이 당연했던 당대에 말론 브란도가 연기한 캐릭터는 파격 그 자체였고, 그 반항기 가득한 풍모에 당대 젊은이들은 열광했다. 그는 비트 제네레이션의 영웅이 되었으며 근현대 남성복식사 중 중요한 기점으로 남았다. 러프 앤 러기드가 제안하는 모자와 코디네이션은 제법 오래된 취향인데 브랜드의 디렉터 에노모토 타카시가 모터바이크 문화에 열광하며 파고들었기에 제안하는 것이다. 잊을 수 없는 동시에 지나칠 수 없는 기호인 그를 복기하며 모자 활용법을 제안한다. / 에디터 : 장윤수

언제든 함께

블루야드(Blue Yard)의 캠프캡. 모자야말로 진정한 시즌리스 아이템 아닌가 싶다. 특히 이처럼 스포티한 인상의 캠프캡은 본인만 괜찮다면 한여름이든, 한겨울이든 뭐라 할 사람도 없다. 클래식한 캠프캡을 베이스로 브랜드의 로고를 유머러스하게 가공하여 포인트를 주었다. 립스탑 소재 특유의 사각형 조직감 역시 눈에 드는 기분을 가볍게 한다. 그저 컬러만 고르면 되겠다. / 에디터 : 류한우

도전!

웨이워드(Wayward)가 코듀로이 소재로 만든 모자. 중절모에 이어 베레모가 여럿 보였다. 그다음은 머쉬룸(Mushroom) 형태의 모자일까? 웨이워드는 다양한 컬러의 코듀로이 소재를 활용하여 둥글게 머리에 두르는 모자를 내놓았다. 소재 특유의 따뜻한 촉감도 함께. 본디 새로운 무언가에는 경계의 눈빛을 보내게 마련인 법. 하지만 싫다는 느낌보다 ‘이렇게 쓰면 예쁘겠네!’하는 그림이 앞선다. 도전할 사람?!

21세기의 모자

클로모르(Clo Mor)의 뉴스보이 캡(Newsboy Cap). 19세기 말, 유럽과 북아메리카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모았던 뉴스보이 캡. 당시에는 말 그대로 신물을 돌리던 소년들이 즐겨 착용하던 모자였다. 하지만 시간이 흘러 둥근 보디와 짧은 트위드는 중후한 매력을 상징하는 요소가 되었다. 클로모르는 고급 원단 해리스 트위드를 사용해 한층 더 고급스럽고 세련된 분위기를 연출했다. 19세기와 20세기 초에는 다소 낮은 계급의 사람들이 즐겨 착용하는 아이템이었지만 지금은 2016년이다. 한 번 들여다보라. 클로모르의 이 멋스러운 모자는 이 시대의 패셔니스타를 뒷받침하기에 부족함 없지 않은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