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신사스토어 바캉스 휴가
배너 닫기

MUSINSA STORE

1등 :  반팔 -
2등 :  Lmc ▲ 1
3등 :  디스이즈네버댓 ▲ 1
4등 :  87mm ▼ 2
5등 :  칼하트 -
6등 :  커버낫 ▲ 1
7등 :  반바지 ▼ 1
8등 :  에코백 ▲ 1
9등 :  카네브로스 ▲ 3
10등 :  셔츠 -
11등 :  유니폼브릿지 ▲ 4
12등 :  와이드팬츠 ▲ 49
13등 :  아티스트웨어 ▲ 32
15등 :  로맨틱크라운 ▼ 4
16등 :  나이키 ▼ 8
17등 :  오아이오아이 ▲ 2
18등 :  챔피온 ▲ 7
19등 :  샌들 ▲ 23
20등 :  래쉬가드 ▲ 31
21등 :  버켄스탁 ▼ 8
22등 :  드로우핏 ▲ 18
23등 :  양말 ▲ 53
24등 :  나이키 슬리퍼 ▲ 15
25등 :  츄바스코 ▲ 39
26등 :  반팔티 ▲ 20
27등 :  휠라 ▼ 11
28등 :  페이탈리즘 ▲ 13
29등 :  트레셔 ▲ 141
30등 :  비욘드클로젯 ▲ 43
31등 :  아디다스 ▼ 17
32등 :  에스피오나지 ▲ 48
33등 :  비바스튜디오 ▲ 3
34등 :  스컬프터 ▲ 130
35등 :  피스워커 ▲ 53
36등 :  티셔츠 ▲ 125
37등 :  닥터마틴 ▲ 57
38등 :  슬랙스 ▼ 10
39등 :  캉골 ▲ 35
40등 :  엘엠씨 ▲ 23
41등 :  키르시 ▼ 24
42등 :  모자 ▲ 5
43등 :  카라티 ▲ 11
44등 :  마크곤잘레스 ▲ 106
45등 :  thisisneverthat ▲ 115
46등 :  타미힐피거 ▲ 7
47등 :  힙색 ▲ 98
48등 :  모디파이드 ▲ 103
49등 :  비슬로우 ▲ 234
50등 :  버킷햇 ▲ 289
51등 :  아임낫어휴먼비잉 ▲ 34
52등 :  널디 ▼ 25
53등 :  어커버 ▼ 35
54등 :  프랑켄모노 ▼ 11
55등 :  패딩 ▲ 117
56등 :  네스티킥 ▼ 21
57등 :  반팔 셔츠 ▲ 492
58등 :  오베르 ▲ 44
59등 :  취리히 ▲ 199
60등 :  프랑켄모노 티셔츠 ▼ 11
61등 :  onepiece ▼ 31
추천 검색어
추천 브랜드
용도 카테고리
추천 상품 닫기
무신사 메뉴
장바구니
share top bottom
  • 품목
  • 브랜드
  • 셀렉트
      • BEST
      • A
      • B
      • C
      • D
      • E
      • F
      • G
      • H
      • I
      • J
      • K
      • L
      • M
      • N
      • O
      • P
      • Q
      • R
      • S
      • T
      • U
      • V
      • W
      • X
      • Y
      • Z
      • etc.

1544-7199

1번 : 배송 / 교환 / 환불관련

2번 : 결제 / 회원 관련

오전9시~오후6시 운영 / 토,일,휴일 휴무

- 전화 전 자주 묻는 질문을 확인하세요.

- 1:1문의를 통해서도 상담이 가능합니다.

- 상품 문의는 각 상품 Q&A를 이용하세요.

BOTTOM

브랜드 검색

좋아요
전체 brand

컬러 분류

  •  
  •  
  •  
  •  
  •  
  •  
  •  
  •  
  •  
  •  
  •  
  •  
  •  
  •  
  •  
  •  
  •  
  •  
  •  
  •  
  •  
  • 단독
  • 스탠다드
타임세일
작은 이미지 큰 이미지
22 페이지 중 1 페이지
22 페이지 중 1 페이지
SHOPPING TOPIC 쇼핑 기획
CURATING 큐레이팅전체보기

훈훈한 슬랙스

티알마크(TRMARK)의 슬랙스. 당신을 깔끔한 ‘훈남’으로 만들어 줄 슬랙스를 추천한다. 발목까지 매끈하게 떨어지는 스트레이트 핏 실루엣이 세련된 옷 맵시를 살려준다. 가끔은 포멀하고 가끔은 캐주얼한 까닭에 예의를 갖춰야 하는 자리에서도, 동네 친구들과 만나는 자리에서도 입을 수 있다. 가격은 또 얼마나 합리적인지! 고로 당신과 당신의 지갑까지 훈훈하게 만들어줄 아이템이라 하겠다. / 에디터 : 김지연

편견을 잊어!

와이케이(WAIKEI)의 ‘밴딩 팬츠’. 솔직히 말해 허리에 밴딩을 더한 팬츠를 즐겨 입는 편은 아니다. 그래서 그다지 눈여겨보지 않았는데, 와이케이의 밴딩 슬랙스는 조금 다른 듯하다. 허리 밴딩으로 편안하다는 장점과 달라붙지 않도록 여유로우면서도 곧게 떨어지는 바지 선이 실루엣을 중요시하는 이들에게 알맞을 것 같다. 하지만 무엇보다 좋은 점은 컬러다. 파스텔컬러로 믹스된 체크 패턴은 유니크하기까지 하다. 밴딩 팬츠는 편한 옷차림에만 잘 어울린다고 생각했는데, 와이케이의 팬츠는 셔츠나 카디건, 페미닌한 블라우스와 연출해도 멋스러울 것이다. / 에디터 : 방그리

슬랙스를 입은 남자

르반(LEVARN)의 트라우저. 깔끔한 스타일을 연출하고 싶다면 슬랙스를 입는 것이 가장 쉬운 방법이다. 턱이 있으면 반듯한 주름 선으로 더욱 포멀한 느낌을 선사한다. 상의는 셔츠, 티셔츠, 재킷 어떤 아이템을 매치해도 깔끔한 인상을 주기 충분하다. 다만 컬러는 슬랙스와 어울리게 모노톤을 선택하자. 그러면 사진 속 모델처럼 샌들을 매치해도 댄디하고 모던해 보일 수 있다. 격식을 갖추기에도, 캐주얼하게 입기에도 슬랙스보다 좋은 답은 없다. / 에디터 : 전해인

세련됐어, 놀라워~

로파이(Lofi)의 ‘세미 와이드 슬랙스’. 브랜드 스스로는 눈에 띄는 장식 없이 실루엣 자체에만 충실했다고 설명한다. 이에 대한 에디터의 견해는, 그래서 더 눈에 띄는 바지라 하겠다. 영민한 소재 선택과 실루엣의 개발을 통해 세련된 느낌을 잘 잡아냈다. 깔끔하게 다려 놓은 셔츠는 말할 것도 없고 박시한 티셔츠에 매치해도 그 나름대로 하나의 스타일이 될 것이다. 요란한 무언가를 걸치고 신어야 스타일리시한 건 절대 아님은 다들 알고 있겠지. 이런 아이템 잘 찾아 입는 것이 중요하다. / 에디터 : 류한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