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신사스토어 바캉스 휴가
배너 닫기

MUSINSA STORE

1등 :  반팔 -
2등 :  디스이즈네버댓 ▲ 1
3등 :  Lmc ▼ 1
4등 :  칼하트 ▲ 5
5등 :  반바지 ▼ 1
6등 :  셔츠 ▲ 5
7등 :  87mm -
8등 :  로맨틱 크라운 ▲ 7
9등 :  반팔티 ▼ 1
10등 :  슬리퍼 ▼ 4
11등 :  아임낫어휴먼비잉 ▼ 6
12등 :  나이키 ▲ 2
13등 :  에코백 ▲ 6
14등 :  네스티킥 ▲ 3
15등 :  오아이오아이 ▲ 18
16등 :  샌들 ▲ 2
17등 :  아디다스 ▼ 5
18등 :  휠라 ▼ 2
19등 :  커버낫 ▼ 9
20등 :  슬랙스 ▲ 4
21등 :  유니폼브릿지 ▲ 26
22등 :  모자 ▼ 9
23등 :  oioi ▲ 43
24등 :  챔피온 ▼ 1
25등 :  하와이안 셔츠 ▲ 65
26등 :  컨버스 ▼ 5
27등 :  후드집업 ▼ 5
28등 :  반스 ▲ 3
29등 :  청바지 ▼ 3
30등 :  카라티 ▲ 19
31등 :  키르시 ▼ 11
32등 :  앤더슨벨 ▼ 4
33등 :  반팔셔츠 ▼ 1
34등 :  버켄스탁 ▼ 7
35등 :  원피스 ▲ 25
36등 :  mmlg ▲ 143
37등 :  매스노운 ▲ 9
38등 :  onepiece ▲ 53
39등 :  네셔널지오그래픽 ▼ 3
40등 :  어커버 ▼ 11
41등 :  조거팬츠 ▲ 3
42등 :  트랙팬츠 ▲ 1
43등 :  엄브로 ▲ 22
44등 :  볼캡 ▲ 59
45등 :  백팩 ▼ 20
46등 :  피스워커 ▼ 12
47등 :  스컬프터 ▼ 17
48등 :  비바스튜디오 ▲ 5
49등 :  카파 ▼ 10
50등 :  양말 ▼ 2
51등 :  오베이 ▼ 14
52등 :  뉴발란스 ▲ 24
53등 :  내셔널지오그래픽 ▲ 5
54등 :  목걸이 ▲ 40
55등 :  와이드 슬랙스 ▲ 72
56등 :  캉골 ▼ 6
57등 :  스투시 ▲ 39
58등 :  드로우핏 ▼ 18
59등 :  가방 ▲ 16
61등 :  리복 ▼ 20
추천 검색어
추천 브랜드
용도 카테고리
추천 상품 닫기
무신사 메뉴
장바구니
share top bottom
  • 품목
  • 브랜드
  • 셀렉트
      • BEST
      • A
      • B
      • C
      • D
      • E
      • F
      • G
      • H
      • I
      • J
      • K
      • L
      • M
      • N
      • O
      • P
      • Q
      • R
      • S
      • T
      • U
      • V
      • W
      • X
      • Y
      • Z
      • etc.

1544-7199

1번 : 배송 / 교환 / 환불관련

2번 : 결제 / 회원 관련

오전9시~오후6시 운영 / 토,일,휴일 휴무

- 전화 전 자주 묻는 질문을 확인하세요.

- 1:1문의를 통해서도 상담이 가능합니다.

- 상품 문의는 각 상품 Q&A를 이용하세요.

OUTER

CURATING 큐레이팅전체보기

거리 위의 갑옷

언리미티드(Unlimited)의 패딩. 우주비행사에게 우주복이 있다면 겨울철 우리에게는 패딩이 있다. 추위 앞에 작아지게 마련인 우리를 지켜주는 갑옷이 되어주는 패딩 점퍼는 본연의 기능인 보온성능이 좋아야 하며, 예뻐야 하고, 가격도 합리적이어야 한다. 이 세 가지를 기준으로 고른 패딩 점퍼가 바로 이것, 언리미티드의 패딩 점퍼다. 심플하고 모던한 디자인은 두말할 것 없고, 왼쪽 소매에 와펜, 주머니 지퍼, 소매 밑단 등 깨알 같은 디테일을 지녔다. 충전재는 부드럽고 보온성이 높은 폴리에스터를 사용해 한겨울에도 두꺼운 이너와 함께 입으면 추위를 막기 충분하다. 안 그래도 합리적인 가격인데, 현재 진행 중인 ‘무신사 세일가’에 구입하면 그야말로 스마트 쇼핑! / 에디터 : 김지연

포근한 매력

리베르텡(Liberteng)의 양털 재킷. 양털 재킷의 매력은 바로 ‘포근함’ 아닐까? 입는 사람도 포근한 착용감을 느낄 수 있지만, 보는 이에게도 포근함을 선사한다. 리버르탱은 이런 양털 재킷에 브랜드만의 개성을 더했다. 전면에 컬러 배색과 자수 로고로 포인트를 주었다. 컬러는 크림과 블랙 두 가지. 안감에는 2온스 패딩을 넣어 양털이 주는 부들부들함과 포근함에 보온성까지 가미했다. 밑단과 소맷단에는 짱짱한 밴딩을 더해 재킷 속으로 파고드는 차가운 바람을 빈틈없이 막아준다. 캐주얼한 재킷이니 후디나 스웨트셔츠, 니트 어떤 상의와도 찰떡궁합을 자랑할 것이다. 새 아우터를 물색 중이라면, 자신 있게 권하고 싶다. / 에디터 : 조세희

열나는 재킷

블레디션(Bledition)의 ‘신슐레이트 하이넥 퍼 재킷’. 오늘 최저기온은 섭씨 영하 8도. 앞으로 얼마나 더 내려갈 지 알 수 없는 상황이다. 겨울은 아직 길기만 하니 옷차림에 신선함을 더해줄 새로운 아우터를 찾아본다. 블레디션은 우선 소재에 주목했다. 특히 안감의 경우 보온기능이 매우 뛰어난 씬슐레이션을 사용했다. 이도 부족했는지 10mm두께의 퍼를 추가했다. 더불어 턱 아래까지 올라오는 칼라로 목을 감싸면 새는 열을 단단하게 잡아주도록 설계했다. 절대 추울 수 없는 구조다. 포인트를 살린 깔끔한 디자인 덕분에 데일리 아우터로 완벽하겠다. / 에디터 : 김도연

왜 이제서야 나타났니!

에드(Add)의 체크 패턴 쇼트 패딩. 자주 촬영에 함께하는 헤어 메이크업 스타일리스트로부터 쇼트 패딩이 사고 싶다는 연락을 받았다. 그녀가 사고 싶어 하던 옷은 바로 체크 패턴의 쇼트 패딩. 하지만 그 당시엔 그녀 마음에 드는 옷을 찾아주지 못했다. 결국 그녀는 솔리드한 컬러의 쇼트 패딩을 샀다며 촬영장에 새 옷을 입고 나타났다. 조금만 늦었으면 좋았을 것을! 에드의 체크 쇼트 패딩이 딱 알맞은 아이템이었는데! 오버사이즈핏과 모던한 뉘앙스의 글렌 체크 패턴이 그녀에게 잘 어울릴 것 같다. 왜 이제서야 나타났니! / 에디터 : 방그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