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신사스토어
배너 닫기

MUSINSA STORE

추천 검색어
추천 브랜드
추천 카테고리
용도 카테고리
추천 상품 닫기
무신사 메뉴
share top
  • 품목
  • 스타일
  • 브랜드
  • 셀렉트
      • BEST
      • A
      • B
      • C
      • D
      • E
      • F
      • G
      • H
      • I
      • J
      • K
      • L
      • M
      • N
      • O
      • P
      • Q
      • R
      • S
      • T
      • U
      • V
      • W
      • X
      • Y
      • Z
      • etc.
  • 신상품
  • 랭킹
  • 스페셜
  • 세일
신상품

1/15

<>
판매랭킹

1/7

<>
스페셜숍

1/

<>
타임세일

1/

<>

1544-7199

1번 : 배송 / 교환 / 환불관련

2번 : 결제 / 회원관련

오전9시~오후6시 운영 / 토,일,휴일 휴무

- 전화 전 자주 묻는 질문을 확인하세요.

- 1:1문의를 통해서도 상담이 가능합니다.

- 상품 문의는 각 상품 Q&A를 이용하세요.

OUTER

연관 브랜드 검색

관심 브랜드
전체 브랜드brand 상품수가나다

컬러 분류

  •  
  •  
  •  
  •  
  •  
  •  
  •  
  •  
  •  
  •  
  •  
  •  
  •  
  •  
  •  
  •  
  •  
  •  
  •  
  •  
  •  
  •  
선택된 옵션 중분류 : 스타디움 재킷 X
작은 이미지 큰 이미지 4 페이지 중 1 페이지
4 페이지 중 1 페이지
SHOPPING TOPIC 쇼핑 기획
  • 비욘드클로젯 시즌오프 기획전
    비욘드클로젯 시즌오프 기획전
    08.21 ~ 09.03

    비욘드클로젯 시즌오프 기획전입니다. 비욘드클로젯의 다양한 상품을 추가 할인된 가격에 만나볼 수 있습니다.

  • 커버낫 시즌오프
    커버낫 시즌오프
    07.24 ~ 08.31

    인기 브랜드 커버낫의 시즌오프 기획전! 17 S/S 시즌 신상품부터 작년 시즌 인기 있었던 겨울 아우터까지 포함된 놀라운 추가 할인 혜택을 지금 바로 만나보세요.

CURATING 큐레이팅전체보기

캠퍼스 훈남

드러그위드아웃사이드이펙트(Drug without side effect)의 클래식 스타디움 점퍼. 스타디움 점퍼의 시작은 운동선수였다. 운동선수가 입던 옷이 이제는 캐주얼룩의 대표 아이템으로 자리 잡았다. 특히 캠퍼스에서 많이 볼 수 있는 아이템이다. 편하면서도 스타일을 살릴 수 있기 때문이다. 이 점퍼 역시 그렇다. 광택감 있는 네이비 컬러 몸판 위에 필기체로 ‘Drug’라 새겨 포인트를 주었다. 후디에 데님 팬츠, 그리고 깔끔한 스니커즈를 더한다면 ‘캠퍼스 훈남’ 소리 꽤 들을 수 있겠다. / 에디터 : 조세희

하나쯤은

비욘드클로젯(Beyond Closet)의 믹스 라운지 수베니어 재킷. 다양한 컬러의 자수 디테일이 제일 먼저 눈길을 끈다. 앞면 양쪽에는 동물 자수로, 뒷면에는 영문 레터링을 반짝이는 메탈 텍스처를 섞은 자수로 포인트를 주었다. 칼라와 밑단에 형형색색의 컬러 스트라이프를 적용해 통일감을 주는 동시에 화려한 느낌을 살렸다. 평소 베이식한 스타일을 추구한다 해도, 화려한 스타일의 아우터 하나쯤은 있어도 좋지 않을까? / 에디터 : 조세희

자신감이 만든 스테디셀러

로파이(Lofi)의 스타디움 재킷. 로파이가 특히나 자신감을 갖고 있는 아이템이 바로 스타디움 재킷이다. 브랜드 스스로도 이렇게 울 소재로 만든 몸판에 가죽 소매를 댄 스포츠 재킷을 ‘스태디셀러’라며 자랑스레 소개할 정도. ‘뉴 스탠다드’라는 표현을 이름에 사용할 만큼 전형적인 실루엣에, 기준이 될 법한 퀄리티를 지니고 있다. 든든한 간절기 아우터를 고려 중이라면 고려해보길 바란다. / 에디터 : 류한우

시간이 흘러

하드보일드코믹스(Hardboiled Comics)의 바시티 재킷. 2년 전 친구들과 떠난 가평여행에서, B양의 바시티 재킷이 너무 마음에 들어서 1박 2일 내내 훔쳐 입었다. 그러나 여행의 끝과 동시에 재킷의 존재 자체를 잊었다. 그리고 2년 만에 그 브랜드를 다시 만났다. 바로 하드보일드코믹스. 론칭 당시부터 꾸준히 바시티 재킷을 고집해온 브랜드이기에, 2년 전에도 에디터의 마음을 사로잡았던 것 아닐까. 어쨌든 2년 사이 더욱 성장했다는 느낌이 든다. 특히 슬림한 핏 대신 1970년과 1980년대 유행했던 오리지널 형태를 고집해 넉넉한 품과 오버사이즈 실루엣이 퍽 마음에 든다. 또한 팔 부분에는 소가죽을 사용했는데, 소재 자체의 단단한 질감 덕분에 내구성도 뛰어나다. 드디어 만났다. 이번에는 친구의 옷이 아닌 내 옷으로 말이다. / 에디터 : 한다운

더보기

FASHION WEB MAGAZINE / LIFE STYLE SELECT SHOP WWW.MUSINS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