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신사스토어
아우터 아우터페스티벌
배너 닫기
무신사 메뉴
MY LIKE share top
  • 품목
  • 스타일
  • 브랜드
  • 셀렉트
  • 신상품
  • 랭킹
  • 스페셜
  • 세일
신상품

1/15

<>
판매랭킹

1/7

<>
스페셜숍

1/

<>
타임세일

1/

<>

1544-7199

1번 : 배송 / 교환 / 환불관련

2번 : 결제 / 회원관련

오전9시~오후6시 운영 / 토,일,휴일 휴무

- 전화 전 자주 묻는 질문을 확인하세요.

- 1:1문의를 통해서도 상담이 가능합니다.

- 상품 문의는 각 상품 Q&A를 이용하세요.

관심등록 8,900 좋아요
XERO(제로)는 2010년에 시작된 독립형 브랜드로써 가장 트렌드 한 패션을 가장 합리적인 가격에 소비자에게 제공하기 위하여 탄생한 브랜드입니다. 거품을 제로화 시킴과 동시에 좋은 원단과 소재를 사용하여 높은 퀄리티의 제품으로, 소비자에게 다가가는 의류를 지향하고 있습니다.

컬러 분류

작은 이미지 큰 이미지 3 페이지 중 1 페이지
3 페이지 중 1 페이지
SHOPPING TOPIC 쇼핑 기획
  • 2017 무신사 롱 패딩 아우터 컬렉션

    2017 F/W 다양한 브랜드들의 롱 패딩 아우터 제품을 만나볼 수 있습니다. (일부 상품의 경우, 할인 및 쿠폰 적용 가능 여부가 기존과 상이하거나 낮아질 수 있습니다.)

    11-01 ~ 01-03

  • 트레이닝 웨어 컬렉션

    트랙 재킷부터 트랙 팬츠까지 다양한 트레이닝 웨어 상품을 무신사 단독 특가 및 할인된 가격으로 만나보세요.

    11-07 ~ 11-20

전체보기 전체보기

재킷은 많아

재킷은 많아

제로(Xero)의 ‘이지 트러커 재킷. 날이 추워지니 사방에서 “나를 입어봐~”라며 재킷들이 들고 일어난다. 어떤 재킷은 보온성을, 또 다른 재킷은 핏과 디자인을 내세운다. 그런데 내가 입고 싶은 재킷의 조건은 간단했다. 옷의 절개를 최소화한 심플한 디자인, 강한 소재에서 비롯되는 내구성, 그리고 입기 편한 핏의 재킷. 제로의 트러커 재킷은 세가지 조건을 모두 충족시킨다. 워싱이 가미된 원단에서 오는 은은한 멋 또한 일품이다. 옷장을 열거나 거리로 나서면 재킷은 많다. 나에게 잘 맞는 재킷이 없을 뿐이다. 제로라면 그럴 걱정 할 필요 없다. / 에디터: 김도연

귀여워!

귀여워!

제로(Xero)의 하와이안 셔츠. 이 셔츠를 보자마자 ‘귀여워!’라고 말했다. 귀여운 이유? 일단 패턴이 귀엽다. 훌라걸과 야자수, 열대과일을 물결 패턴으로 프린트했다. 그래서 그런지 훌라걸이 정말 춤을 추며 움직이는 것과 같은 생동감이 느껴진다. 훌라걸과 야자수, 열대 과일 등은 하와이안 셔츠에서 흔히 볼 수 있는 패턴이지만, 물결 패턴으로 프린팅을 하며 제로만의 개성을 살렸다. 휴가철, 제로의 셔츠로 귀여운 매력을 어필해보자. 하와이안 셔츠에 쇼트 팬츠, 그리고 파나마 햇까지 더한다면 곧장 귀여운 바캉스룩 완성이다! / 에디터 : 조세희

여름휴가

여름휴가

제로(Xero)의 하와이안 셔츠. 5월의 황금연휴가 지나고, 여름휴가 계획에 한창일 테다. 그 계획에 흥을 더해줄 아이템이라면 역시 하와이안 셔츠다. 제로에서 선보인 하와이안 셔츠는 리넨 소재로 만들어 더운 나라에서도 시원하게 입을 수 있다. 하와이안 셔츠의 상징인 야자수 패턴도 참 멋스럽게 프린트했다. 컬러는 블루와 그린, 어느 쪽을 택해도 여름 풍경 어디에나 잘 어울릴 것이다. 혹여 떠나지 못하는 사람이라도, 하와이안 셔츠로 휴가 가는 기분을 내보는 건 어떨까? /에디터 : 조세희

트렌디 패턴!

트렌디 패턴!

제로(Xero)의 스웨트셔츠. 작년에 이어 올해도 개성 있는 패턴 아이템이 주목 받을 전망이다. 그래서 현재 무신사 뉴스 게시판에서 진행 중인 <무신사 투표 : 트렌디 패턴!>에서는 다양한 패턴 아이템을 제치고 카무플라주 패턴 아이템에 무신사 회원들이 던진 표가 쏠리고 있다. 이것만큼 트렌드를 증명해주는 증거가 또 어디 있겠는가? 그 탓일 테다. 제로의 스웨트셔츠에 유난히 눈길이 간다. 카모플라주 패턴을 입힌 도톰한 두께의 스웨트셔츠. 당신도 이 스웨트셔츠 하나면 트렌디한 룩을 완성할 수 있을 것이다. / 에디터 : 배다영

더보기

FASHION WEB MAGAZINE / LIFE STYLE SELECT SHOP WWW.MUSINSA.COM